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고양이와 아이들은 왜 좁은 곳을 좋아할까요?

 

쿠앙이 쿠웅이가 집콕 생활을 하며

하루가 멀다하고 이불장에 이불이 엉망이 되었어요.

 

어질러진 이불을 정리하며 저희 집에 얼마나 손님이 오나

우리는 얼만큼 이불을 쓰나 생각해보니

 

생각보다 이불을 거의 쓰지 않더라고요.

 

많은 이불을 처분하고

인테리어로는 꽝이지만 장롱 위쪽으로 이불을 올려놓으며

 

그 자리를 아이들에게 양보합니다.

 

엄마에게 얼마나 많은 비밀을 만들려고

장롱 속으로 작은 스탠드를 가져가서

문을 닫아버립니다.

 

까르르 웃는 소리가 문틈으로 세어 나옵니다.

 

 

아이들은 문만 달려 있으면 아지트를 만들어 버립니다.^^

 


<관련포스팅>

ggommilu.tistory.com/18

 

[그림일기] 생일 축하해 엄마 (딸 없었으면 어쩔 뻔 했어)

며칠 전 제 생일이었어요. 작년 저의 생일에 주말이라 맛있는데서 외식을 할까? 잠깐 경치 좋은데 놀러 갈까? 고민을 하는 저와는 달리 전날 야근을 한 루나군은 늦~~~~ 게 일어나서 (별명이 잠만

ggommilu.tistory.com

ggommilu.tistory.com/13

 

[그림일기] "엄마 코로나는 왜 생긴거야?"

일주일 전 밤 아이들에게 동화책을 읽어주고 이제 밤잠을 청할 때 이불속에서 얼굴만 빼꼼 내민 쿠앙이가 질문했어요. "엄마 코로나는 어쩌다 생긴 거야?" 이 뜬금없는 질문에 당황한 점은 두 가

ggommilu.tistory.com

 

728x90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