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덥지만 물놀이를 하기에는 너무 좋은 계절 여름! 에어컨을 빵빵 틀 수 있는 펜션이나 호텔과는 다르게 그늘진 곳에서 천으로만 만든 텐트에서 하루 밤을 지내야 하는 캠핑이기에 더위에 대비해야 합니다. 또 가지고 가야 하는 식료품이 상하지 않게 하는 것도 중요하죠. 그래서 오늘은 여름 캠핑에서 이제는 필수품인 제빙기를 구매하여 리뷰해 보겠습니다.

 

제빙기 필요할가??

요즘은 얼음정수기도 많이 대중화되고 냉장고에서 커다란 하이볼을 만들어주는 시대에 제빙기가 굳이 필요할까 라는 생각이 먼저 들 거예요. 저는 싱크대에 직수로 냉수와 온수가 되지 않는 보통 어른들이 쌀 씻을 때 쓰는 언더 싱크 정수기를 필터 관리를 철저하게 하며 7년째 렌탈 없이 직접 관리하며 사용하고 있어요. 온수와 냉수가 설정되지 않아도 여름에는 냉장고에 물을 시원하게 해서 마시고 커피포트로 끓여서 온수를 마시고 있어 딱히 불편함을 못 느꼈어요.

얼음틀을 이용하여 직접 얼음을 얼리던 시절
얼음틀 사용하여 얼음 얼리기

다만 여름이 되면 '미루 제빙기'를 가동하여 손수 얼음틀에 얼음을 얼려서 사용했습니다. 귀찮음을 이길 수 있다면 굳이 필요성을 못 느끼는 게 제빙기입니다.

워터져그를 사용하는 쿠웅이2주동안 계속 얼음을 만들어 워터져그에 넣어 가지고 갔던 지난 여름 캠핑
워터져그를 가득 채우기위해 2주간 얼린 얼음

그러다 처음 이렇게 직접 얼리는 것이 힘들다고 생각한 것이 워터져그를 샀을때 였습니다. 보온성이 좋아 얼음물을 유지하는것은 좋은데 워터져그가득하게 얼음을 얼리려면  2주이상 계속해서 밤낮으로 얼음을 얼려야하는 단점이 생깁니다. 2주만에 고생은 2일의 시원한물이 끝이지요.

워터져그 관련 포스팅

 

캠핑 물통 어떤게 좋을까?(샤오미 MI WHOLE 워터저그 구매기)

저는 자연을 가까운 곳에서 느끼기 위해서 캠핑을 다니는데 자연을 해치면서 캠핑을 하고 싶지 않아서 최대한 일회용품을 안 쓰는 캠핑을 추구합니다.(제로 웨이스트 캠핑 포스팅 링크) 그래서

ggommilu.com

몇 번은 직접 얼음을 얼리고 나중에는 슈퍼에서 돌얼음을 사서 넣었는데 이렇게 얼음을 사는 비용을 몇번 더하다 보면 제빙기를 살 수 있겠다 라는 생각이 들어 이번에 역시나 캠핑 물통처럼 다른 제빙기의 2/3 정도 가격인 샤오미 제빙기를 구입했습니다. 한 가지 기능인 제빙 기능과 자동 세척 기능만 있는 단순한 제품과 작은 크기로 캠핑에 딱 맞게 느껴져 구매하였습니다.

 

 

샤오미 제빙기

샤오미 제빙기 설명서와 포장직구지만 돼지코로 와서 좋았던 제품
한글화가 되어있는 샤오미 제빙기

제빙기는 큐텐을 이용 하서 직구로 구입했어요. 직구임에도 한글 설명서와 220v로 되어 있어서 크게 불편함 없이 바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처음엔 얇고 작은 얼음이 얼려짐크고 두꺼워진 얼음
얼음크기

처음 가동하면 조금 작은 얼음이 생성 되다가 2번째부터는 일반적인 큰 얼음을 생성합니다. 기존과는 다르게 작은 얼음 큰 얼음 기능은 이번에 사라졌네요.

샤오미 제빙기

 

샤오미 미홀 2022 최신출시 가정용 업소용 무소음 제빙기

COUPANG

www.coupang.com

 

제빙기 세척 방법

처음 사자 마자 느낀 건 "아 새 제품 냄새난다"라는 점입니다. 특유의 공장 냄새가 나서 위생상 괜찮을까 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래서 제일 먼저 한 것이 세척입니다

 

1. 직접 설거지 할 수 있는 것

바스켓과 스쿱 필터 뽑아주기
직접 설겆이

얼음 바스켓과  스쿱 그리고 물이 들어가는 필터는 바로 뽑아서 수세미와 세제로 깨끗이 닦아줍니다.

 

2. 뜨거운 물로 소독

행주에 뜨거운 물을 부어줌제빙봉과 안쪽을 깨끗이 닦아줌
뜨거운 물로 소독

이제 깨끗한 소창에 뜨거운 물을 붓고 손에  닿는 제빙봉과 제빙기 안쪽을  닦아줍니다. 이것만 해도 특유의 공장 냄새가 많이 사라집니다.

 

3. 자동세척 기능

버튼이 1개뿐인 샤오미 제빙기
버튼이 1개

처음에 당황스러운 게 버튼이에요. 정말 on/off버튼 하나뿐입니다. 세척 기능이 있었던 것 같은데 싶어서 열심히 검색해보니

판매 사이트에 자동세척부분 설명
자동세척 설명

이렇게 나와있네요. 이번 신규 버전부터 바뀐부분이라 제품 설명란에 사이트도 많으니 참고하셔요.

물을 MAX선까지  채운 후 on버튼을 5초가량 누르면 채워진 물을 제빙봉 및 여러 부분에 물을 돌리며 세척해줍니다. 자동 세척이라고 하길래 수압을 이용하여 세척하는 것이 아닌가 했는데 아쉬움이 많은 느낌입니다.

 

아랫쪽 배수 구멍

20분가량 소요되면 아래쪽 배수 구멍을 통해서 물을 모두 버려줍니다. 물때가 많이 낀 경우 이때 물에 식초를 희석하여 자동 세척하기도 합니다.

 

캠핑 시 제빙기 사용

캠핑장에 놓아두었던 제빙기가득 얼어진 얼음
캠핑장에서 활용

 

제빙기를 사고 가장 만족했을 때는 이번 학암포 캠핑 때였어요. 정말 더운 날씨였는데 계속해서 얼음을 만들어 주다 보니 크게 더위를 느끼지 않고 놀았습니다.

 

[6월 캠핑] 해수욕의 계절이 돌아왔다!태안 국립공원"학암포 야영장"

저의 최애 캠핑장! 언제 가도 좋은 곳인 태안의 "학암포 야영장" 항상 예약 오픈일에 대기하고 있다가도 예약하기 힘든 곳인데요. 확진자들도 줄어들고 거리두기가 완화되며 캠핑이 아닌 다른

ggommilu.com

워터져그와 제빙기는 최고의 조합
워터져그와 최고의 조합

얼음이 많이 만들어졌다면 워터져그에 넣어서 시원한 을 만들어 먹기도 하고

 

바닷가에 나갈 때 텀블러를 이용하여 커피나 콜라 같은 음료를 시원하게 만들어 모래사장에 두어도 몇 시간이나 놀고 돌아왔을 때도 얼음이 그대로 유지되어 시원하게 마셨습니다.

또 이번에 실수한 것이 차량용 냉장고를 220V로 쓸 수 있게 해주는 장치가 있는데 실수로 안 들고 갔어요.

물론 차를 캠핑 모드로 해서 냉장고를 사용할 수 있긴 하겠지만 매번 차에서 음식물을 꺼내기도 귀찮고 해서 지퍼백에 얼음을 담아서 음식물에 올려놓으며 사용했습니다.

 

집에서 제빙기 사용

처음에는 얼음틀을 이용하여 직접 얼음을 얼리는 귀찮음을 탈출할 수 있음에 기뻐했는데 저처럼 캠핑을 많이 다니는 사람이 아닌 사람이 집에서 쓸 생각으로 제빙기를 사용하는 건 조금 귀찮을 수 있습니다. 특히 샤오미 제빙기에 경우 바스켓이 그리 크지 않아서 더 귀찮을수 있어요.

 

집에서 사용하며 느낀 제빙기의 단점

제빙기는 얼음을 얼리는 기계이지 얼은 얼음을 보관하는 기계가 아니에요.  바스켓이 가득 찰 때까지 얼음을 얼리게 되면 밑에 얼음은 살짝 녹아 있습니다.  또 바스켓이 다 찼을땐 제빙기가 멈추는데 이때 까먹고 방치하면 얼음이 어설프게 녹아 사용하면 금방 녹아버리는 얼음이 됩니다. 

얼음 어는 속도가 너무 빠르기 때문에 계속 얼음을 생성하여 사용하기는 이렇게 녹아 없어지는 얼음과 전기세가 아깝기 때문에,  얼음이 얼리고 나면 따로 냉동실에 꺼내 얼려야 하는데, 일반 플라스틱 얼음통에 넣으면 얼음들이 모두 합채 되어있습니다.

일반 지퍼백은 잘 찢어져 견과류를 사고 남은 단단한 지퍼백에 얼음을 보관중얼음이 녹아 엉겨붙은 얼음들
단단한 지퍼백 재활용 및 서로 붙은 얼음

그래서 2~3일에 한 번씩  왕창 얼음을 얼려 지퍼백에 보관하고 사용할 때 딱딱한 곳에 몇 번 떨어 트리며 깨 주면서 사용합니다. 하지만 이렇게 얼음을 깨 주는 과정에서 얼음이 날카로워 지퍼백이 찢어져 지퍼백을 많이 버리게 되네요. 슈퍼의 돌얼음 사며 비닐 버리는 게 마음이 불편해서 제빙기를 산 건데 말이죠....

그래서 일반 지퍼백을 사용하지 않고 냉동식품 같은걸 먹고 나온 단단한 지퍼백을 깨끗하게 씻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또 이과정에서 얼음을 생성해놓고 안쪽 물을 배수하지 않고 한번 방치된 적이 있었는데 더운 여름 물이  실온에 방치되며 다시 한번 세척을 해야 하는 귀찮음이 늘었습니다. 

 

제빙기로 원하는 시간에 얼음이 모자라는 사태는 없어지지만 직접 얼음을 얼리는 것과 비교해 귀찮음이 줄었다는 건 잘 모르겠습니다. 

 

 

주말에 여는 미루네영화관
미루네 영화관
팝콘과 콜라에 얼음가득!
직접 튀긴 팝콘과 텀블러로 집영화관에서도 제로웨이스트

그래도 얼음을 엄청 좋아해서 겨울에도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즐겨먹고 주말마다 집에서 빔프로젝터로 영화관을 만들어 주는 저희 집에서는 아주 요기 나게 활용 중입니다. 그래도 없는 것보다는 편하니까요. 하지만 캠핑 같은 취미가 없고 간단하게 냉채를 만들거나 아이스 음료만을 위한 것이라면 제빙기보다는 얼음정수기를 더욱 추천드립니다.

 

 


<꼼지락 미루에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www.instagram.com/yealumilu

<관련 포스팅>

캠핑물통 어떤게 좋을가

 

캠핑 물통 어떤게 좋을까?(샤오미 MI WHOLE 워터저그 구매기)

저는 자연을 가까운 곳에서 느끼기 위해서 캠핑을 다니는데 자연을 해치면서 캠핑을 하고 싶지 않아서 최대한 일회용품을 안 쓰는 캠핑을 추구합니다.(제로 웨이스트 캠핑 포스팅 링크) 그래서

ggommilu.com

셀프 워터져그 받침대 만들기

 

[캠핑 소품 만들기] 워터저그 받침대 만들기

 여름 캠핑은 사실 더위와의 싸움이죠. 햇빛으로 텐트는 쉽게 더워지고 놀다 보면 갈증도 많이 납니다. 하지만 드넓은 바다, 맑은 계곡에서의 물놀이는 역시나 저를 집에 붙잡아 두지 않습니다.

ggommilu.com

제로 웨이스트 캠핑

 

[친환경적인 삶]캠핑과 제로 웨이스트(Zero Waste)

요즘 많은 사람들이 친환경적인 삶은 추구하고 제로 웨이스트(Zero Waste)에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저 역시 4년째 쓰레기와의 이별을 선언하며 완벽하진 않지만 계속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ggommilu.com

캠핑장에서 마시는 커피 포스팅

 

[캠핑] 캠핑장에서 마시는 커피(드립커피, 모카포트, 더치커피)

캠핑장에서 마시는 커피는 같은 커피라도 더 특별한 기분입니다. 커피의 민족이 되어버린 우리나라 그만큼 각자의 커피 취향도 확고해졌지요. 그래서 일반 믹스뿐만 아니라 각자가 좋아하는 드

ggommilu.com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